미세먼지 & 천만그루

빛나는 기억, 다시 뛰는 심장 시민의숲1963

옛 대한방직 부지 관련 시민 공론화

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
정보

본문내용

  •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
  •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
  • URL 주소복사
  • 오류신고
  • 페이지 인쇄기능

다울마당 뉴스

자유게시판 제목, 작성자, 등록일로 구성된 표
제목 쓰레기매립장이 정원으로…전주 호동골에 '지방정원' 조성
작성부서 시민소통담당관 등록일 2020-06-29
 (전주=연합뉴스) 홍인철 기자 = 쓰레기매립장이었던 전북 전주시 덕진구 우아동 호동골 일대가 체험과 관광, 교육 등 다양한 콘텐츠를 담은 정원으로 탈바꿈한다.

시는 호동골 양묘장∼자연생태체험학습원∼아중호수를 연계한 이 일대 47만㎡를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는 지방정원으로 조성한다고 28일 밝혔다.

2022년 착공해 2025년 완공 예정인 지방정원은 창신, 선비, 대동, 풍류 등 4개의 테마 공간으로 구성된다.

창신정원에는 정원문화를 향유하고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물과 한지, 영화, 숲 등을 주제로 하고 가든 센터, 가든 카페, 가든 샵 등을 만든다.

대나무와 사색 등을 주제로 한 선비공원은 산책 공간으로 계획됐다.

대동정원은 시민이 참여하거나 유명 정원 작가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특화공간이다.

풍류정원은 시와 그림 등 다채로운 전시와 공연을 할 수 있는 수변 문화공연장과 한지공예 등 예술 공방과 체험장 등이 구축돼 문화체험 공간으로 활용키로 했다

전주시 관계자는 "지방정원은 시민들의 행복과 지속가능한 일자리, 도시의 회복력을 확보하고 생태관광 도시의 핵심거점이 될 것"이라며 "호동골 일대가 지방정원으로 자리 잡으면 국가로부터 정원관리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는 국가정원 지정을 추진하겠다"고 말했다

출처 : 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200628040100055?section=search

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
평가결과보기
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.

(140/140byte)